튼튼병원은  국내 최고, 최대의 척추, 관절 첨단 치료 병원으로서 매년 1만건이 넘는 수술과 비수술 치료 성과를 가지고 있습니다.

  • 관절 비수술 첨단치료
    • 프롤로테라피
    • 주사치료
    • 체외충격파(ESWT)
    • 재활프로그램
  • 관절 수술 첨단치료
    • 관절내시경
    • 인공관절
    • 절골술
  • 무릎관절질환
    • 반월상연골손상
    • 십자인대파열
    • 슬개골연골연화증
  • 어깨관절질환
    • 오십견
    • 회전근개파열
    • 석회화건염
    • 어깨충돌증후군
    • 관절와순손상
  • 수부관절
    • 손목터널증후군
    • 방아쇠손가락
  • 족부관절
    • 무지외반증
    • 티눈/굳은살
    • 뒤꿈치통증
    • 지간신경종
    • 내향성발톱
    • 스포츠손상
    • 발가락변형
    • 사마귀
  • 성장클리닉
  • 의학연구소

무지외반증여러분께

무지외반증 무지외반증은 뒷굽이 높은 신발을 신을 경우 체중이 발가락과 앞쪽 발바닥으로 쏠리고 앞쪽 코가 뾰족하고 좁은 신발이 발가락을 압박해 엄지발가락이 새끼발가락 쪽으로 꺾여 휘게 되는 질환을 말합니다. 1. 증상 위와 같은 현상을 계속 방치하면 만성 통증은 물론이고 걸음걸이 자체도 불안정해져 신체 불균형과 함께 척추의 무리와 만성 요통을 불러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 2. 원인 무지외반증은 하이힐로 인하여 여성의 발 모양이 변형 되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최근에는 남성들의 구두가 슬림 해 지면서 남성들도 무지외반증과 같은 증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슬림해진 남성들의 구두가 발가락과 발의 앞 부분에 강하게 감싸고 있어서 발이 받는 압력이 다른 발 부위보다 높아지기 때문에 무지외반증을 유발합니다. 3. 치료 비수술적 치료 초기의 경우 비수술적 치료로 인해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교정장치를 사용하거나 발의 구조적인 원인을 검사하여 발의 특이한 움직임이 있을 경우 특수 깔창을 사용하여 발을 편안하게 만들어주어 무지외반증을 치료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하지만 발가락의 형태가 변한 것은 수술적 치료를 통해서만 가능합니다. 수술적 치료 무지외반증의 수술적 치료는 대부분 엄지발가락 발등뼈의 절골수술 후 교정하여 핀 고정하는 방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다른 수술에 비해 위험성이 적은 수술로 발 볼이 넓을 경우 엄지 발가락뿐 아니라 새끼 발가락 외측으로도 튀어나와 통증을 유발하는 경우가 있으므로, 이러한 경우 엄지 발가락과 새끼 발가락 교정술을 통해 발 볼을 줄여 통증을 줄여주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4. 예방 신발의 높이를 낮춰줍니다. 높은 굽의 신발을 신고 통증이 없으면 괜찮지만 통증이 있을 경우 볼이 조이는 신발을 좋지 않으며, 정상적인 신발의 압력분포는 앞부분 30%, 발 중간 10%, 발 뒤꿈치 60%가 정상이나, 킬힐을 신을 경우 이와는 반대 현상을 보이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따라서 무지외반증을 미연에 방지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신발의 높이를 좀 줄이고 하이힐을 주 3회 이상 초과하지 않으며 발의 편안함을 줄 수 있도록 굽은 5cm 이상인 하이힐은 가급적 피하는 방법이 가장 좋습니다. 발 건강을 위해 휴식시간이 필요합니다. 발 건강을 위해 휴식시간을 주는 것이 필요하고 퇴근 이후 집에서 냉온으로 발 찜질을 해주면 발의 피로도 풀리고 발 통증을 줄이고 사전에 방지할 수 있습니다. 적당한 체중유지가 필요합니다. 비만일 땐 체중을 유지하는 발에 무리가 갈 수 있으므로 적당한 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발볼이 넓은 신발을 착용합니다. 발이 넓은 신발을 착용하는 것이 좋으며, 발가락이 편한 위치에 있어야 무지외반증의 발병률이 낮아지며, 또한 만약 뾰족한 신발을 착용하는 경우에는 발가락 스트레칭과 같은 운동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발을 풀어주는 스트레칭 발의 피로를 풀어주는 스트레칭에는 발가락 벌리기와 종아리 근육 스트레칭이 좋습니다. 발가락 벌리기는 발가락 사이에 공간이 생기도록 발가락에 힘을 주어 발가락을 벌려 엄지발가락이 많이 떨어지도록 연습하는 것이 좋으며, 손을 이용해서 억지로 벌리는 것은 효과가 없고 오히려 증상을 악화 시킬 수도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