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추관절첨단 참튼튼병원

튼튼병원은  국내 최고, 최대의 척추, 관절 첨단 치료 병원으로서 매년 1만건이 넘는 수술과 비수술 치료 성과를 가지고 있습니다.

  • 공지사항
  • 치료후기
  • 치료후기
  • 언론보도자료
  • 전문가칼럼
  • 동영상게시판
  • 튼튼소식지
  • 병원갤러리
  • 사회환원
  • 고객소리함
  • 성장클리닉
  • 의학연구소

언론보도자료여러분께

제목 두통을 동반한 어지럼증, 방치했다간 치명적 뇌질환 생길 수 있어
작성자 참튼튼병원
18-11-08 | 79
   http://www.psychiatric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12428 [4]

10회차_미사_이유진_어지럼증_정신의학신문(181107).jpg
 


두통과 어지럼증은 누구나 한 번쯤은 경험해보는 흔한 통증이다. 갑자기 스트레스를 받거나 피곤한 경우라면 쉽게 나타날 수 있다. 그러나 두통과 어지럼증이 동시에 나타나고, 지속적으로 통증을 느껴 일상생활이 힘들다면 뇌질환 초기일 수도 있으므로 병원에 내원해 정확하게 진단을 받는 것이 좋다.


어지럼증이란 두통과 함께 신경계 증상 중 가장 흔한 빈혈과 어지럼증을 동일시하지만 사실 빈혈에서 발생하는 어지럼증은 많지 않은 편이라고 알려져 있다.


대부분 주위가 빙글빙글 돌거나, 가만히 있어도 땅이 움직이고 몸이 기울어져있는 느낌, 토할 것 같이 어지러우며 머리를 움직이면 더 심해지는 증상을 느낀다. 이외에도 귀가 울리면서 난청이 생기고 몸이 붕 떠 있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두통의 종류도 어지럼증처럼 여러 가지로 나뉘는데 심장이 뛰듯 욱신거리는 편두통, 급성적인 사고나 심한 외상으로부터 오는 뇌진탕, 뇌 및 뇌혈관의 이상으로 생기는 중추성 두통 등으로 나눌 수 있다.


두통은 가장 흔하게 경험할 수 있는 증상이나, 지속적으로 반복되는 경우 뇌질환 전조증상일 수도 있고 시간이 지나면 큰 질환을 초래하기 때문에 병원에 내원해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


이에 미사 튼튼병원 신경과 이유진 원장은 "어지럼증과 두통이 동반된 경우에는 정확한 검사를 통해 원인을 찾고, 환자의 증상에 맞는 맞춤형 치료 계획을 세우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이 원장은 "뇌졸중의 주요 전조증상 중 하나는 어지럼증이다. 만약 시간이 지날수록 몸에 균형이 제대로 잡히지 않거나 어눌한 증상을 느낀다면 바로 병원에 내원해야 한다"며 "방치한다면 돌이킬 수 없는 중증질환으로 환자와 가족 모두가 힘들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러나 모든 어지럼증과 두통이 뇌질환의 원인인 것은 아니다. 단순 통증이라면 규칙적인 생활과 심리적인 안정을 통해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고 거듭 강조했다.